BBS 불교방송

sitemap
  • ON AIR
  • TV
  • 라디오
편성표
BBS후원회

밤의 창가에서

밤의창가에서 제가 쓴글입니다
글쓴이 : 승화
등록일 : 2019-08-21 조회수 : 107

안녕하세요 밤의 창가에서 모든 분들게 제가 지은 시를 보냄나다 글미 미완성 이라서 쫌 그럴 수 있지만



 

여름이 왔네.

시원한 산과바다 계곡을 찾아 가는 계절이 왔네.

시원하게 바람이 그리워지는 여름 이란 계절이 왔네요.

또 다시 왔네! 덥지만 이 계절도 잘 보내야 한다네!

시워하게 생각하게 생각하면 시원지고 덥다고 생각하면 더워지는데 생각하기 나름 않인가 난 그렇게 생각 한다네!


  목록

0 Comments